하동수협



메인으로 가기 > 고객서비스 > 수협소식

수협소식

게시물 본문보기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제목 어업인 절반은 여성…권익-복지 강화 정책 필요
등록자 수협 등록일 2017-09-26 조회수 469

어업인 절반은 여성…권익-복지 강화 정책 필요

  

제1회 한국여성어업인 전국대회 성황리 열려

  

 

 

전국 여성어업인들이 19일(화)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제1회 한국여성어업인전국대회를 열고 어촌과 수산 분야에서의 여성지원 정책 강화를 요청했다.

 

해양수산부와 수협중앙회, 한국여성어업인연합회(이하 한여련)의 공동 주관으로 열린 이날 대회에는 각 지역을 대표해 2천여명의 여성어업인들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또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과 더불어민주당 위성곤 국회의원(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최인호 국회의원(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등 정관계 인사들이 찾아 여성 어업인에 대한 관심과 지원의 뜻을 밝혔다.

 

김영춘 장관은 대회 축사를 통해 “어촌 발전과 수산업 미래산업화의 중심에 있는 여성 어업인의 권익 신장과 전문성 강화에 정부가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김임권 수협중앙회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여성 특유의 리더십이 빛을 발하여 수산현장을 혁신해 나갈 원동력이 될 것”이라며 여성 어업인들을 격려했다.

 

또 “수협은 여성 어업인 육성을 위해 더욱 노력해서 여러분들이 행복한 어촌과 수산업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김춘덕 한국여성어업인연합회 회장은 “여성어업인의 역량을 결집하고, 여성어업인의 위상 제고와 권익을 신장시키고 나아가 어촌의 복지증진에 기여하겠다”는 뜻을 밝히며 정부와 국회에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수협 관계자는 “지난해 어가인구 12만6천명 가운데 여성이 절반 가량 차지하고 있는 반면 여성경영주의 비율은 19%, 조합원의 여성 비율은 32%로 경제적·사회적 위상을 높일 필요가 있다”고 설명하며 육성 정책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첨부파일 :
목록


하단 정보

경남 하동군 금남면 노량해안길 24 하동군수협 / TEL 055-883-9710~2 / FAX 055-884-1115 Copyright(c) 2012 하동군수협 All right reserved.